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노동뉴스 | 교육뉴스 | 노동조합 | 교육문화
노동뉴스    |  노동/교육  | 노동뉴스
유급병가, 상병수당 도입 촉구 의견서 정부 국회 전달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기자 : 김완규 등록일 : 2020-06-19 00:56 최종편집일 : 2020-06-19 00:56
 
 
  
한국노총은 모든 사업장의 유급병가를 보장하는 근로기준법 개정과 국민건강보험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일하는 사람을 위한 상병수당을 도입을 촉구하는 내용의 의견서를 17일 국회와 정부에 제출했다.
 
유급병가제도는 일정기간 치료가 필요한 업무외 상병에 대해서 유급휴일을 제공하는 제도다. 현행 근로기준법에는 연차에 대한 규정이 존재하지만 병가 등에 대해서는 취업규칙으로 규정하고 있다. 취업규칙은 10인 이상의 사업장에서만 작성 의무가 주어져 영세사업장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은 보장받기 어렵다.
한국노총은 의견서를 통해 유급병가 보장 내용에 대해서는「국가공무원 복무규정」제18조(병가)에 준한 수준으로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상병수당제도는 부상이나 병으로 인해 근로능력상실이 발생한 경우 소득을 보장해줌으로써 치료 후 업무에 복귀할 수 있도록 돕는 공적 사회보장제도다.
국제개발협력기구(OECD) 36개 회원국 중 한국만 유일하게 시행하지 않고 있다. 한국은 이미 국민건강보험제도 제50조(부가급여)에 대통령령을 통해 상병수당을 실시할 수 있다고 명시하고 있으나, 시행령에 이를 특별히 규정하고 있지 않고 있다. 이로 인해 장기간 유급병가를 사용할 수 있는 노동자를 제외하고는 모두 업무 복귀를 위해 적정진료가 아닌 빠른 결과가 나오는 과잉진료를 받는 경우가 많아 근본적인 해결책인 상병수당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밖에 한국노총은 유급병가 내용 및 상병수당 도입 시 뒷받침되어야 할 정책(공적 자격심사체계 구축, 국가일반재정 30%이상 투입, 병원 단위에서 3일 이상 치료가 필요한 경우) 등을 제안했다.
 
한국노총은 “정부가 내놓은 생활 속 거리두기 가운데 ‘아프면 3~4일 집에서 쉬자’는 노동시장의 주변부에 위치한 사람들에게는 도움이 되지 않는 권고사항에 불과하다”며 “아파도 쉬지 못하는 상황이 계속 반복되는 이유는 쉬는 경우 소득의 단절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는 제도가 부재하기 때문이다”라고 밝혔다.
 
한국노총은 이같은 내용의 의견서를 국회 각 정당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와 보건복지위원회, 고용노동부와 보건복지부에 제출했다.
 
 
2020년 6월 17일
한국노동조합총연맹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노동/교육의 최신글
  온라인 복지 교육 위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 …
  사내하청 노동자 145명의 생존이 위태롭다!
  노동자의 죽음이 더 이상 방치 돼선 안 된다
  용인교육지원청, White Hands Day(…
  비정규직 고용 차별 없는 공정한 일터 조성 나…
  용인문화재단, 온 가족이 함께하는 온…
  백군기 시장,‘청년 김대건길’걸으며 시민들과 …
  소비자 선정 스포츠레저 관광‧레저마케팅 부문 …
  이현초‘코로나 19’우리 함께…
  실시간 쌍방향 화상 수업으로 풍요로운 원격 …
한국노동교육신문 - 노동자가 주인인 세상을 만들어가는 100년의 희망은 교육에서 시작합니다. 2020년 07월 04일 | 손님 : 45 명 | 회원 : 0 명
노동/교육
노동뉴스 
교육뉴스 
노동조합 
교육문화 
정치/경제/사회
사건사고 
사회복지 
정치경제 
인사이드
칼럼사설 
인물대담 
현장소리 
힐링스토리 
주요행사 
오피니언
기획기사 
기자수첩 
독자제안 
살만한 세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포토세상 
독자디카포토 
동영상
용인시 
문화공연 
생활&연예 
여행&맛집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업소추천 
유익한 생활정보 
가볼만한 곳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기사제보   |    오시는길
  • 한국노동교육신문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144,102/2103 | 제보광고문의 031-335-1289 | E-mail: jhseo0625@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3.07 .15 | 등록번호 경기 아50716호 | 발행인 오예자 | 편집인: 김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예자
    Copyright© 2003~2020 한국노동교육신문 All right reserved
    기사제보
    취재요청
    광고
    제휴문의
    청소년 보호
    상담자
    지정 및 공개
    
    031-335-1289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