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사건사고 | 사회복지 | 정치경제
사건사고    |  정치/경제/사회  | 사건사고
도 특사경, 불법 레지던스 등 ‘미신고 생활형 숙박업체’ 집중 수사  
○ 11월 30일 ~ 12월 4일까지, 미신고 의심 숙박업체 40여 곳 대상
- 부적합 소방시설 등으로 인한 화재사고 발생 위험과 인명피해 사전 예방 차원
- 오피스텔, 아파트 등에서 다수 객실 불법 운영하며 부당수익을 얻는 행위도 집중 수사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기자 : 김완규 등록일 : 2020-11-19 07:39 최종편집일 : 2020-11-19 07:39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이 1130일부터 124일까지 도내 미신고 생활형 숙박업체에 대한 집중 수사에 나선다.
경기도청+전경(28).jpg
 경기도청+전경(28)
레지던스(residence)와 같은 생활형 숙박업체는 고객이 잠을 자고 머물 수 있는 시설, 취사시설 등을 갖추고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라 정식 허가를 받아 운영해야 한다.
미신고 생활형 숙박업체의 경우 숙박업 기준에 맞지 않는 소방시설 등으로 화재사고 발생 위험과 인명피해 우려가 높다. 또한 불법 시설이기 때문에 도민 생명, 재산에 대한 충분한 보호와 적정한 보상이 어려워 이에 대한 단속이 필요하다.
도 특사경은 온라인 숙박예약 사이트와 시·군 신고명단 등을 비교해 미신고 업소로 의심되는 숙박업체 40여 곳을 중점 수사할 예정이다.
주요 수사 내용은 미신고 숙박영업 영업장 폐쇄명령 불이행 등이다.
특히 오피스텔, 아파트 등에서 여러 채의 객실을 운영하며 부당수익을 얻는 행위를 집중적으로 살펴볼 방침이며, 성매매 알선이나 도박 등 타 법령 위반행위 발견 시에는 경찰에 수사의뢰할 예정이다.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르면 미신고 숙박영업을 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인치권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장은 코로나19로 많은 숙박업계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미신고 숙박업체들의 불법영업은 공정한 경쟁을 저해하고 도민의 안전에도 위협을 준다집중 수사를 통해 이러한 불법행위를 근절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20200804_093235.jpg
정치/경제/사회의 최신글
  이동읍, 새마을부녀회서 사랑 나눔 김…
  코로나19 지역 확산 차단 위해 강화…
  동천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서 저소득층…
  용인시, ‘경문협’과 남북 도…
  옛 기흥중 자리 다목적 체육시설 설계 당선작…
  백암면, 부녀회서 어려운 이웃 위해 …
  도, 지방세 고액체납자 23,613명 은닉재산…
  경기도의회 유광혁 의원, 장애인 및 청년 복지…
  “ 경기도의회 부천상담소 권정선의원 ”- …
  도, 남양주시 특별조사 반발에 “부정부패 조사…
한국노동교육신문 - 노동자가 주인인 세상을 만들어가는 100년의 희망은 교육에서 시작합니다. 2020년 11월 24일 | 손님 : 55 명 | 회원 : 0 명
노동/교육
노동뉴스 
교육뉴스 
노동조합 
교육문화 
정치/경제/사회
사건사고 
사회복지 
정치경제 
인사이드
칼럼사설 
인물대담 
현장소리 
힐링스토리 
주요행사 
오피니언
기획기사 
기자수첩 
독자제안 
살만한 세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포토세상 
독자디카포토 
동영상
용인시 
문화공연 
생활&연예 
여행&맛집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업소추천 
유익한 생활정보 
가볼만한 곳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기사제보   |    오시는길
  • 한국노동교육신문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144,102/2103 | 제보광고문의 031-335-1289 | E-mail: jhseo0625@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3.07 .15 | 등록번호 경기 아50716호 | 발행인 오예자 | 편집인: 김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예자
    Copyright© 2003~2020 한국노동교육신문 All right reserved
    기사제보
    취재요청
    광고
    제휴문의
    청소년 보호
    상담자
    지정 및 공개
    
    031-335-1289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