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사건사고 | 사회복지 | 정치경제
정치경제    |  정치/경제/사회  | 정치경제
“지금 용인엔 정찬민이 필요합니다”  
- 정찬민 전 시장, 용인처인갑 총선출마 예비후보 등록 - 

- “시장재임 4년간 검증받아”…지역발전 적임자 강조 - 

“낮은 자세로 용인 발전 위해 봉사할 것”지지 호소 -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기자 : 김완규 등록일 : 2019-12-17 19:05 최종편집일 : 2019-12-17 19:05
 
    

 

자유한국당 용인시갑 당협위원장인 정찬민 전 용인시장이 17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용인시 갑 선거구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총선 출사표를 던졌다.
 
인터뷰 (20).jpg
 

정 전 시장은 이날 지난 4년간의 목민관 경험을 토대로 중앙 정치무대에서 용인의 발전을 위해 봉사하겠다며 출마의 변을 밝혔다.
 

정 전 시장은 비록 지난해 지방선거에서 패배했지만 용인을 위해 아직 제가 해야할 일이 남아 있다고 생각한다시장 재임 4년동안 채무제로 달성, 경전철 활성화,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 등 많은 실적을 이뤄 파산위기에 처한 용인을 구해낸 능력을 검증받은 시장이라는 점을 내세웠다. 그래서 그는 지금 용인에는 정찬민이 필요합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이러한 경험과 자질이 상대적으로 낙후된 처인구를 진짜 잘 사는 지역으로 발전시키는데 가장 적임자라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
 

정 전 시장은 정치인과 목민관은 시민 위에 군림하는 자리가 아니고 시민을 위해 봉사하는 자리라고 생각한다용인시민과 함께 낮은 자세로 임하면서 용인시민을 위해 고향 용인을 위해 봉사하고 싶다. 용인시민들의 많은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 전 시장은 지난 1년간 폭풍 아래 홀로 우뚝서서 갈피를 못 잡고 멀미를 하는 시간을 보내고 나니 하나, , 내가 앞으로 해야 할 일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했다한걸음 물러서서 바라본 지난 1년은 따끔한 조언을 해주는 참스승과도 같은 시간이었다고 회고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20200804_093235.jpg
정치/경제/사회의 최신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현황2020. 9. 2…
  치매 인식 개선・극복 ‘동고동락’캠페인 열어
  경기도의회 파주상담소, 김경일도의원, 파주시 …
  기본소득·하천계곡 복원·DMZ 등 경기도의 끊…
  경기도가족여성연구원, 수해복구 성금 253만원…
  코로나19 확진자의 반려동물, 경기도가 퇴원 …
  셀프주유소 3곳 중 1곳 안전불감증…경기도소방…
  더불어민주당 후반기 대변인단 13차 - 1
  경기도 긴급의료지원단 모집 잠정 중단…한 달간…
  이탄희 의원, 동백·보정동 종합복지회관 국비 …
한국노동교육신문 - 노동자가 주인인 세상을 만들어가는 100년의 희망은 교육에서 시작합니다. 2020년 09월 21일 | 손님 : 58 명 | 회원 : 1 명
노동/교육
노동뉴스 
교육뉴스 
노동조합 
교육문화 
정치/경제/사회
사건사고 
사회복지 
정치경제 
인사이드
칼럼사설 
인물대담 
현장소리 
힐링스토리 
주요행사 
오피니언
기획기사 
기자수첩 
독자제안 
살만한 세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포토세상 
독자디카포토 
동영상
용인시 
문화공연 
생활&연예 
여행&맛집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업소추천 
유익한 생활정보 
가볼만한 곳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기사제보   |    오시는길
  • 한국노동교육신문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144,102/2103 | 제보광고문의 031-335-1289 | E-mail: jhseo0625@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3.07 .15 | 등록번호 경기 아50716호 | 발행인 오예자 | 편집인: 김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예자
    Copyright© 2003~2020 한국노동교육신문 All right reserved
    기사제보
    취재요청
    광고
    제휴문의
    청소년 보호
    상담자
    지정 및 공개
    
    031-335-1289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