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사건사고 | 사회복지 | 정치경제
정치경제    |  정치/경제/사회  | 정치경제
“지금 용인엔 정찬민이 필요합니다”  
- 정찬민 전 시장, 용인처인갑 총선출마 예비후보 등록 - 

- “시장재임 4년간 검증받아”…지역발전 적임자 강조 - 

“낮은 자세로 용인 발전 위해 봉사할 것”지지 호소 -
카카오톡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주소복사
기자 : 김완규 등록일 : 2019-12-17 19:05 최종편집일 : 2019-12-17 19:05
 
    

 

자유한국당 용인시갑 당협위원장인 정찬민 전 용인시장이 17일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용인시 갑 선거구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총선 출사표를 던졌다.
 
인터뷰 (20).jpg
 

정 전 시장은 이날 지난 4년간의 목민관 경험을 토대로 중앙 정치무대에서 용인의 발전을 위해 봉사하겠다며 출마의 변을 밝혔다.
 

정 전 시장은 비록 지난해 지방선거에서 패배했지만 용인을 위해 아직 제가 해야할 일이 남아 있다고 생각한다시장 재임 4년동안 채무제로 달성, 경전철 활성화, 기업유치와 일자리 창출 등 많은 실적을 이뤄 파산위기에 처한 용인을 구해낸 능력을 검증받은 시장이라는 점을 내세웠다. 그래서 그는 지금 용인에는 정찬민이 필요합니다라는 슬로건을 내걸었다.
 

이러한 경험과 자질이 상대적으로 낙후된 처인구를 진짜 잘 사는 지역으로 발전시키는데 가장 적임자라는 점을 강조한 것이다.
 

정 전 시장은 정치인과 목민관은 시민 위에 군림하는 자리가 아니고 시민을 위해 봉사하는 자리라고 생각한다용인시민과 함께 낮은 자세로 임하면서 용인시민을 위해 고향 용인을 위해 봉사하고 싶다. 용인시민들의 많은 지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 전 시장은 지난 1년간 폭풍 아래 홀로 우뚝서서 갈피를 못 잡고 멀미를 하는 시간을 보내고 나니 하나, , 내가 앞으로 해야 할 일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했다한걸음 물러서서 바라본 지난 1년은 따끔한 조언을 해주는 참스승과도 같은 시간이었다고 회고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정치/경제/사회의 최신글
  이석기 의원 석방 대행진단, 한미워킹그룹 해체…
  백군기 시장,‘탄소중립 지방정부 실천연대’발족…
  백군기 용인시장, 뉴노멀 시대 대응 시민 제안…
  4개 대도시 시장・국회의원 지방자치법 입법 논…
  기흥장애인복지관서 장애인 300여명에…
  제8대 용인시의회 후반기 의장단,…
  시민중심의 소방안전서비스 향상을 위한 소통정담…
  용인시의회, 제246회 임시회…7월 10일부터…
  용인도시공사 안전정보팀 소외계층 가정' 에…
  용인시, 플랫폼시티 현장서 주민소통·상담소 운…
한국노동교육신문 - 노동자가 주인인 세상을 만들어가는 100년의 희망은 교육에서 시작합니다. 2020년 07월 08일 | 손님 : 41 명 | 회원 : 1 명
노동/교육
노동뉴스 
교육뉴스 
노동조합 
교육문화 
정치/경제/사회
사건사고 
사회복지 
정치경제 
인사이드
칼럼사설 
인물대담 
현장소리 
힐링스토리 
주요행사 
오피니언
기획기사 
기자수첩 
독자제안 
살만한 세상 
포토뉴스
포토뉴스 
포토세상 
독자디카포토 
동영상
용인시 
문화공연 
생활&연예 
여행&맛집 
건강&스포츠 
생활정보
업소추천 
유익한 생활정보 
가볼만한 곳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    광고제휴문의   |    기사제보   |    오시는길
  • 한국노동교육신문 |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부대로 1144,102/2103 | 제보광고문의 031-335-1289 | E-mail: jhseo0625@hanmail.net
    인터넷신문 등록일 2013.07 .15 | 등록번호 경기 아50716호 | 발행인 오예자 | 편집인: 김완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오예자
    Copyright© 2003~2020 한국노동교육신문 All right reserved
    기사제보
    취재요청
    광고
    제휴문의
    청소년 보호
    상담자
    지정 및 공개
    
    031-335-1289
    기사제보, 제휴, 광고 전화 주세요.